“남자친구가 7년 동안 사겼다던 전여친 사망 소식을 듣고 장례식장에 다녀오고 싶다고 합니다…” - Newsnack.co.kr