"아니 운행중에 ..." 강아지 트럭에 매달아 피투성이 만들어놓고 말 같지도 않은 변명하는 남성 (+영상) - Newsnack.co.kr