"1호선은 역시.." 한 여성의 방구 냄새로 지하철을 중단되며 '17명'의 승객이 응급실 행 - Newsnack.co.kr