"드디어 심야 영화 부활이다".. 거리두기 완화로 심야영화 상영시작 '새벽 2시' 까지 영화 볼 수 있다 - Newsnack.co.kr