"진짜 밤낮으로 미치겠어요"..'오징어 게임' 개인 전화번호 노출 논란에 제작사와 네플릭스가 밝힌 입장 - Newsnack.co.kr