"살려주세요..."...죽을 힘을 다해 '비닐봉투' 찢고 나온 쓰레기장에 버려진 유기견 - Newsnack.co.kr