"아버지 성만 따르면 남녀 차별입니다" 성평등 운동 부모님 성 함께 쓰기 '대참사' 근황 - Newsnack.co.kr