“여러분~ㅎㅎ 저 이제 회사 다녀요~”… 30살이란 어린나이에 ‘구찌, 입생로랑, 발렌시아가’ 모기업 임원 된 여배우 - Newsnack.co.kr