코로나19로 사망자 늘어나자 주문 폭주한 ‘시신 가방’ - Newsnack.co.kr